기사최종편집일:2018-09-21 12:24:59
2018년09월23일sun
 
뉴스홈 > 뉴스 > 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8년01월05일 11시32분 ]

고양시
(시장 최성) 일산서구는 경의선 철길을 따라 조성된 산책로를 재정비한다.

경의선 철로변 산책로는 경의선을 따라 곡산역에서 일산지하차도까지 이어지는 총 5.4구간이다. 산책로 주변에 나무가 울창하고 곳곳에 파고라와 의자가 설치돼 있는데다가 각종 운동기구도 두루 갖춰져 있어 산책 나온 인파로 붐비는 곳이다.

고양시는 수년 전부터 산책로를 보행로와 자전거도로로 분리하고 낡은 탄성포장재를 걷어 내는 정비사업을 추진해 오고 있다. 대부분의 구간이 정비되었지만 동골지하차도에서 후곡마을 1단지까지 700m 구간만 아직 정비하지 못했다.


구는 마지막 남은 미정비 구간을 정비하기 위해 2억 원의 예산을 확보하고 최근 실시설계 용역을 발주했다. 용역 결과가 나오는 대로 착공해 금년 6월경에 공사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산책로 정비사업은 보행로와 자전거도로를 분리해 이용자의 안전을 확보하고 유해성 논란이 대두된 낡은 탄성포장재를 걷어낸 후 바닥을 산뜻하게 재포장 한다. 또 배수 불량지는 높낮이를 조절해 물고임 현상을 방지하고 토사가 유출되는 구간에는 회양목 등 관목을 식재해 산책로로 토사가 흘러내리지 않게 정비한다.

구 관계자는 경의선 산책로는 호수공원에 버금가는 산책 코스로 인기가 많다면서 시민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산책할 수 있도록 정성들여 정비하겠다고 말했다
고양시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내용 공감하기
- 작성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름 비밀번호
도배방지키
 38425282
BMW의 새로운 컨셉은 자동차가 아닌 ‘하이퍼루프 자전거 도로' (2018-01-05 16:46:06)
신안 ‘천도천색 천리길’ 총연장 500km 확대 개편 (2018-01-02 16:38:55)
볼트에 이어 썬더로 eBIKE 시장...
오디바이크에서는 작년에 발표한 전기자전...
[e바이크 트레일링] 구름 위를 ...
운탄고도는 강원도 정선 고한에서 함백역으...
작고 강한 전동키트, 고스페이드...
이제 한국도 전기자전거의 시대가 막을 올...

 
고양대덕생태공원 자전거도로 ...
[e바이크 트레일링]서울의 재미...
오디벨로 전기자전거 구매고객 ...
전주시·완주군, 자전거로 잇는...
벤츠 코리아, ‘기브앤 바이크...
‘KING OF TRACK’ 고양시 일산...
2018 낙동미로(美路)릴레이 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