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2018-09-21 12:24:59
2018년09월23일sun
 
뉴스홈 > 뉴스 > 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7년12월12일 08시38분 ]

수원시가 전국 최초로
스테이션 없는 무인대여 자전거서비스를 시작한다.

수원시와 공유자전거 업체 오바이크(oBike)12일 수원문화재단에서 사업 개시 선언을 하고, ‘스테이션 없는 무인대여 자전거 사업의 성공적인 정착과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이날 행사에는 염태영 수원시장과 키이스 진(Keith Jin) 오바이크 글로벌 COO(최고 운영 책임자) 등이 참석했다.

수원시가 민간사업자 운영 방식으로 도입한 스테이션(대여소) 없는 무인대여자전거IoT(사물 인터넷) 기술과 GPS(위치 파악 시스템), 자동잠금해제, 데이터 분석 등 기술을 결합한 자전거 대여·반납 체계다.

스마트폰을 활용해 GPS가 장착된 자전거를 도시 곳곳에 있는 자전거 주차공간에서 대여·반납할 수 있다. 121000대 규모로 시작해 내년 3월까지 1만 대 이상을 운영할 예정이다. 오바이크는 관계기관에 자전거 안전 KC 인증, 위치기반서비스(LBS)사업자 신고를 마쳤다.



무인대여자전거 시스템은 자전거 거치대, 키오스크(무인 정보안내시스템)가 필요 없다.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을 내려받아 주변에 있는 자전거를 검색하고, 자전거를 찾아 부착된 큐알(QR)코드를 스캔, 잠금을 해제한 후 이용하면 된다.
이용을 마치면 시내 주요 지점에 있는 공공 자전거 주차공간(노면에 표시)이나 거치대에 세워두면 된다.

오바이크 이용요금은 보증금 29000, 1회 이용권 250(15), 1일 이용권 590(75), 7일 이용권 990(525)이며 시범 운영 기간에는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보증금을 회원 탈퇴 시 돌려받을 수 있다

오바이크는 20171월 싱가포르를 시작으로 네덜란드 등 14개 국가에서 공유 자전거를 운영하는 기업이다

수원시는 자전거 민간사업자의 난립을 방지하기 위해 이용 상황·참여 업체 수 등을 고려해 자전거 주차장 사용신고 상한제를 도입할 예정이다

김철우 도로교통관리사업소장은 민간사업자 유치로 초기시설 구축비 211억 원을 절감했고, 매년 운영비 30억 원가량을 절약할 수 있다면서 복수의 민간사업자가 경쟁 방식으로 사업을 운영하게 해 고품질 서비스 제공, 사용료 인하라는 일거양득 효과를 얻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짧은 거리를 이동할 때는 대중교통보다 자전거를 이용하면 시간을 절약할 수 있다면서 무인대여자전거 시스템 도입으로 우리 시는 자전거 문화를 선도하는 도시로 도약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고 말했다.
수원시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내용 공감하기
- 작성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름 비밀번호
도배방지키
 58901941
시화호에서 한강까지... (2017-12-14 10:18:17)
서울시, 여의샛강 환경개선사업으로 자전거 통행 불가 (2017-12-06 15:40:05)
볼트에 이어 썬더로 eBIKE 시장...
오디바이크에서는 작년에 발표한 전기자전...
[e바이크 트레일링] 구름 위를 ...
운탄고도는 강원도 정선 고한에서 함백역으...
작고 강한 전동키트, 고스페이드...
이제 한국도 전기자전거의 시대가 막을 올...

 
고양대덕생태공원 자전거도로 ...
[e바이크 트레일링]서울의 재미...
오디벨로 전기자전거 구매고객 ...
전주시·완주군, 자전거로 잇는...
벤츠 코리아, ‘기브앤 바이크...
‘KING OF TRACK’ 고양시 일산...
2018 낙동미로(美路)릴레이 자...